저녁 늦게 주먹고기와 막창을 주문했다.

근데 막상 고기랑 막창은 입만 조금 대고,
동봉된 된장찌개와 쌈채소, 야채반찬(무쌈 김치 콩나물 부추 고추 마늘 파)로 배를 채우다니....

미친게 틀림없어보인다....

 

내가 왜그랬지....

'옹알이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미친게 틀림없다.  (0) 2020.05.17
자기계발을 통한 자기개발  (0) 2019.11.20
목표의 크기  (0) 2019.11.07
싸워?  (0) 2019.11.02
회사 인터뷰 제출본 부분 발췌  (0) 2019.10.02
20150317  (0) 2019.10.02

+ Recent posts